나이속임,8살차이,연애관차이 힘들어요. 조언부탁드립니다

자유게시판
Author
백만개
Date
2019-10-11 16:58
Views
349
시간이 갈수록 이 연애 맞는걸까 싶어요.
판단력이 흐려진 저에게 냉정한 답변들 부탁드립니다.


먼저 저는 31살이구요.
오빠는 39살입니다. (처음에는 35세라고 속임)
실제 나이도 먼저 이야기 해줘서 알게된게 아니구요.
진짜 우연히 알게 됐어요.
제가 알아차리지 못했다면 언제까지 속일 생각이었을까요?


만난지 4개월정도 되었을때 이사실을 알게 되었고 기본적인것도 속였다는 충격에 그냥 헤어질까...
아님 말을 하고 이유라도 들어볼까 계속 고민을 하다가
결국 후자를 선택했어요.

주말에 한잔하고 나한테 속이는거 없냐구 했더니 끝까지 없다고 하더니 마지막엔 배시시 웃는거에요.
얘가 알았구나 하는 그런 민망한웃음???
와 난 충격으로 몇일을 보냈는데 그렇게 웃음짓는거보고
진짜 끝내자 하다가...
술한잔두잔 이야기를 하다보니... 풀려버렸어요.

첨에는 가볍게 만나려고했는데
만날수록 좋아져서 입이 안떨어졌다. 이런 말들에 넘어가버렸네요.

사실 저희 서로 너무좋아서 사귀게 된 케이스는 아니거든요. 호감으로 시작한지라 불타오르고 이런거도 없고 늘 미적지근 했거든요. 근데 지금은 니가너무좋다 이소리에 홀려서 그냥 다 오케이 이해해준다 이렇게 된거죠...
(제가 바보...ㅜㅜ)

여튼 그렇게 계속 만남이 지속되던중
6개월정도 만나면 서로 지인소개도 시켜주고 하지않나요?

생각을 해보니
오빠의 지인을 단 한명도 본적이 없으며,
말을 넌지시 던져도 안먹힘.
sns는 시간낭비라고 하며, 아예안함
카카오톡에 내사진을 올리거나 티낸적 한번도 없음.
인거에요... 진짜 오빠 주변사람들은 내존재를 모르겠다 싶을 정도.

같이 찍은사진중 하나를 보내주면서 이거 우리 둘다 이쁘다고 오빠 프사하면 안돼?라고 물었더니
본인은 지인이나 가족이 결혼을 가지고 왈가왈부하는게 싫어서 프사를 안한다고하네요.
그리 결혼타령을 하는 사람이 주변에서 뭐라하는게 싫어서 프사를 안한다네요..ㅎㅎ
전 프사에 집착하는게 아니고 오빠의 마음을 확인할 수 있는 제일 빠른방법이 프사라고 생각한겁니당!


여튼 그래서 프사변경을 해달라고 몇번 애교도 부려보고 이래저래 말하다가 포기...


이모든상황에서도 연애에 있어 현재 제가 을의 입장입니다... 마음의 크기때문이겠죠?
오빠가 원하는 조신하고 요리잘하고 그런 여자가 되기위해 요리연습에 음식도 해놓고 기다리고,. 그러면서
오빠도 변하겠지 우리사이 더더 좋아질 수 있을거야 위로하는데
더디기만 하네요. 지칩니다.
아무리 나이가 있어도 남자는 본능적이라고 알고있어요. 예를 들자면 좋아하는 여자한테는 마음을 못감춘다거나..?

이사람 절 뭘로 생각하는거죠
좋아는하는걸까요?
헤어지는게 답일까요?

냉정한조언 부탁드려요...
Total Reply 3

  • 2019-10-19 06:22
    결혼한 사람으로 정말 반대입니다. 결혼은 신뢰 속에 해도 서로의 다름의 차이로 가등이 많거든요. 앞으로 더 좋은 사람 만날 일이 많다고 생각하세요. 이 사람 안된다고 생각하면서 아닌 걸 계속 유지하면 결국 내 팔자가 힘들어지는 겁니다.

  • 2019-10-11 17:00
    유부남은 아닌가요? 하나만 거짓말일리 없는데?

  • 2019-10-11 17:01
    외박은 하나요? 주말마다 데이트하나요? 집에 있을때 연락은 잘 되나요? 셋중에 하나만 해당되도 유부남 의심해야 한다고 조심스레 조언 드립니다.

Total 690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653
New [Notice] What is this Free Board? (3)
PhillyKo | 2022.07.03 | Votes 2 | Views 1555
PhillyKo 2022.07.03 2 1555
652
[유씨아저씨] 유학생 귀국이사 집콕해도 문제없이 쉽게 한국귀국
employeeisd0001 | 2021.01.25 | Votes 0 | Views 8
employeeisd0001 2021.01.25 0 8
651
[유씨아저씨] 귀국이사 추천! 무료픽업받고, 귀국이사 박스 필요하면 배송신청하세요.
employeeisd0001 | 2021.01.22 | Votes 0 | Views 17
employeeisd0001 2021.01.22 0 17
650
한국및 전 세계 항공권 특가 한우리여행사(213-388-4141)-최우수 공인 대리점
고현정 | 2021.01.21 | Votes 1 | Views 18
고현정 2021.01.21 1 18
649
한인금연센터 (무료 금연 상담, 자료 & 무료 니코틴 패치 제공)
ASQ 한인금연센터 | 2021.01.20 | Votes 0 | Views 25
ASQ 한인금연센터 2021.01.20 0 25
648
타운하우스 매매
감강우 | 2021.01.20 | Votes 0 | Views 25
감강우 2021.01.20 0 25
647
개띠라고 개처럼 밥 먹냐는 남편 (1)
욕나옴 | 2021.01.19 | Votes 0 | Views 24
욕나옴 2021.01.19 0 24
646
한인유학생인데 편한 이성친구 찾아요 (남성만)~~
미진26 | 2021.01.18 | Votes 0 | Views 41
미진26 2021.01.18 0 41
645
[유씨아저씨] 귀국이사 추천! 미국에서 한국까지 모든 배송비용이 포함되었어요.
employeeisd0001 | 2021.01.17 | Votes 0 | Views 25
employeeisd0001 2021.01.17 0 25
644
한인유학생인데 편한 이성친구 찾아요 (남성만)~~
미진26 | 2021.01.16 | Votes 0 | Views 51
미진26 2021.01.16 0 51
643
내 연봉으로 살 수 있는 집의 가격대? | 미국집 구매 팁!!
캘리드림v | 2021.01.14 | Votes 0 | Views 39
캘리드림v 2021.01.14 0 39
642
[유씨아저씨] 유학생 귀국이사 집콕해도 문제없이 쉽게 한국귀국
employeeisd0001 | 2021.01.14 | Votes 0 | Views 29
employeeisd0001 2021.01.14 0 29
641
KF94마스크
2betterlife | 2021.01.14 | Votes 0 | Views 28
2betterlife 2021.01.14 0 28
640
★★★초.저.가 담배 판매처 타바코★★★
타바코 | 2021.01.13 | Votes 0 | Views 35
타바코 2021.01.13 0 35
639
명품 RV 렌트-WINNEBAGO TRAVATO 59K
캬라반여행 | 2021.01.12 | Votes 0 | Views 46
캬라반여행 2021.01.12 0 46
638
배달원에게 몸을보였는데 제가 예민한건가요.. (2)
후... | 2021.01.12 | Votes 0 | Views 57
후... 2021.01.12 0 57
637
좋은 친구 ~~해용 (남성만)
김예진 | 2021.01.11 | Votes 0 | Views 58
김예진 2021.01.11 0 58
636
좋은 친구 ~~해용 (남성만)
김예진 | 2021.01.11 | Votes 0 | Views 40
김예진 2021.01.11 0 40
635
[유씨아저씨] 유학짐 미국에 두고 왔다면 지인이 팩킹해서 귀국이사
employeeisd0001 | 2021.01.10 | Votes 0 | Views 37
employeeisd0001 2021.01.10 0 37
634
♥예지나 ~~ ♥화이팅 ~~~
김예진 | 2021.01.10 | Votes 0 | Views 45
김예진 2021.01.10 0 45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