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스트립바에 갔었다는 남편 이해가능?

속풀이방
Author
왜지
Date
2017-03-09 15:05
Views
676
안녕하세요.

어제 밤에 자기전 남편이랑 대화를 나누다가 남편이 어린시절 (20대 초반)에 친구들이랑 스트립바에 갔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어요. 남편에게는 친하게 지내는 고등학교 동창 4명이 있는데요, 그 중 한명이 그렇게 스트립바를 좋아했답니다. 같이 술 마시고 놀다가도 없어져서 보면 스트립바에 가 있고 그래서 친구들이랑 같이 가서 찾아오고 그랬답니다.

그런 이야기를 하는 와중에 알게 된 건데, 나머지 셋도 그 친구가 하두 가자고 조르니까 스트립바에 같이 가던 시절(?)이 있었다는 겁니다. 본인 말로는 자주 간 건 아니다. 몇 차례 갔지만 본인 포함 셋은 테이블에 앉아 맥주만 마셨다고 합니다. 그래서 스트립바가 도대체 뭐하는 곳이냐, 물으니 비키니 차림의 여자들이 서빙도 하고 테이블에 와서 말도 걸고, 스테이지쪽에서는 옷을 벗고 폴춤(?)을 춘답니다. 돈을 내면 옷 벗고 1대 1로 룸에서 랩댄스도 춰주고요. 본인은 거기서 절대로 돈 쓰고 딴 짓 한적 없고 맥주만 마셨다는데, 기분이 이상하더라구요. 그럼 도대체 거길 왜 따라갔냐고 물으니 그 스트립바 좋아한다던 그 친구가 나머지 셋 입장료를 다 내줬답니다. 본인의 변명은 그 여자들이랑 잔것도 아니고 같이 술을 마신 것도 아닌데 야동 보는 거랑 뭐가 다르냡니다. 이상하게 거기서 설득이 돼서 그런가? 하고 넘어갔는데 자꾸 생각이 나고 기분이 좋지는 않네요.. 어린시절이라고도 하고, 지금 다니는 것도 아니니 잊어버리려고 하는데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사실 좀 더 충격적이었던 것은 고교동창중에 한명이 그 스트립바에서 일한답니다. 그러니까 고등학교 동창끼리 스트립바에 갔는데 고등학교 동창 여자애를 만난거죠.. 그런데도 알고도 몇 번 더 닸다고 하니까 이건 뭘까.... 그럴 수도 있는 건가...싶어요; 그 스립바 좋아한다던 친구는 결혼해서 아이도 있고 와이프는 둘째 출산을 앞두고 있는데 지난 번 울 남편 만나서 술에 취하더니 같이 일하는 여자 동료와 연애중이라고 고백하더랍니다. 그 얘기를 듣고 충격을 받았는데 남편 본인도 앞으론 그 친구랑 어울릴 생각 없다고 했구요.. 남편말론 그 친구 바람핀 것도 처음은 아닌 것 같던데요.. 여전히 스트립바 출입도 하구요.

그런데 어이가 없는건 남편이 술 마시고 놀러다닐 일은 없지만 건전활동(예를 들면 사이클, 운동)등을 한다면 그 친구랑 여전히 다닐 수 있답니다. 바람피는 것만 빼면 나쁜 사람 아니라구요. 저 같으면 친구고 나발이고 정 뚝 떨어질 거 같은데요. 냉정하게 친구한테 말해주거나 아니면 말 못할 거라면 아예 연락을 안 하고 살 것 같은데 제가 이상한가요?????? 종일 기분이 찝찝하네요..
Total Reply 3

  • 2017-04-11 15:06
    맘은 이해 하는데 과거잖아요. 20대 초반이고... 남자들은 여자랑 달리 끼리끼리라는 개념이 좀 덜한 것 같아요. 그냥 뭐랄까... 여자들은 안 그런데, 개나 소나 친구라고 부르는 것 같은 ;; 본인도 과거엔 그냥 어울렸으나, 장가간 지금도 여전히 질 안 좋은 것 같으니 안 어울린다잖아요. 믿고 냅두세요.

  • 2017-04-11 15:06
    이해안되면 뭘 어쩔건데. 옛날에 이런적있다~ 라는걸로 이혼이라도할거임? 뭘하자는건지

  • 2020-07-05 13:37
    Canada Medicine Synthroid assumnusenna https://bbuycialisss.com/# - cheapest cialis looppyExobby generic cialis canada pharmacy Mourgy Cialis SleriaBlealk cialis tadalafil 5mg

Total 561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527
New [Notice] What is this Free Board? (3)
PhillyKo | 2022.07.03 | Votes 1 | Views 822
PhillyKo 2022.07.03 1 822
526
항공 정보
고현정 | 2020.07.03 | Votes 0 | Views 7
고현정 2020.07.03 0 7
525
숨랩 숨쉬는 초청정 마스크 본사 직배송
숨랩 | 2020.07.03 | Votes 0 | Views 5
숨랩 2020.07.03 0 5
524
미국 > 한국 송금 수수료 무료?!
워렌버핏 Lee | 2020.07.02 | Votes 0 | Views 7
워렌버핏 Lee 2020.07.02 0 7
523
Basic Conversation In Chinese 51
临界 | 2020.07.01 | Votes 1 | Views 12
临界 2020.07.01 1 12
522
항공 및 관광 정보(213-388-4141) (1)
고현정 | 2020.07.01 | Votes 0 | Views 6
고현정 2020.07.01 0 6
521
[TABACCO] 필라델피아/뉴저지에서 담배 싸게 사는 꿀팁 공유★
타바코 | 2020.07.01 | Votes 0 | Views 6
타바코 2020.07.01 0 6
520
옷 못입는 남자들 특징!
난 잘입어 | 2020.06.30 | Votes 0 | Views 9
난 잘입어 2020.06.30 0 9
519
친구찾기 (1)
아틀란타에서온 김홍배가 오래전 친구 김택중씨를 찾읍니다. 오래전에 피라에 처음 생긴 비디오가게에서 인연이 있었고 김홍배가 아틀란타에 이주후 비디오 가게를 하면서 잠깐 연락이 이어지다 소식이 끎낌 김택중씨나 아시는 지인분의 연락 | 2020.06.30 | Votes 0 | Views 10
아틀란타에서온 김홍배가 오래전 친구 김택중씨를 찾읍니다. 오래전에 피라에 처음 생긴 비디오가게에서 인연이 있었고 김홍배가 아틀란타에 이주후 비디오 가게를 하면서 잠깐 연락이 이어지다 소식이 끎낌 김택중씨나 아시는 지인분의 연락 2020.06.30 0 10
518
Basic Conversation In Chinese 50 (1)
临界 | 2020.06.29 | Votes 1 | Views 9
临界 2020.06.29 1 9
517
[50% 파격 할인 이벤트] 홈페이지 제작 및 관리/ 마케팅 해드립니다.
Bizwing | 2020.06.29 | Votes 0 | Views 9
Bizwing 2020.06.29 0 9
516
Basic Conversation In Chinese 49
临界 | 2020.06.26 | Votes 1 | Views 14
临界 2020.06.26 1 14
515
아버지 친구분을 찾습니다 지관호 아저씨
DAVID | 2020.06.26 | Votes 0 | Views 26
DAVID 2020.06.26 0 26
514
집을 보러온 풋풋한 신혼 부부
갬성 | 2020.06.23 | Votes 1 | Views 32
갬성 2020.06.23 1 32
513
Basic Conversation In Chinese 48
临界 | 2020.06.22 | Votes 1 | Views 23
临界 2020.06.22 1 23
512
성격 유형 테스트!
성격파탄자ㅐ | 2020.06.16 | Votes 0 | Views 32
성격파탄자ㅐ 2020.06.16 0 32
511
'이틀'만에 여친 만들기!
모태솔로 | 2020.06.09 | Votes 0 | Views 61
모태솔로 2020.06.09 0 61
510
코웨이 6월 대고객 할인행사
코웨이 필라델피아 지점 | 2020.06.08 | Votes 0 | Views 38
코웨이 필라델피아 지점 2020.06.08 0 38
509
타주에서 필라델피아로 이사오는 학생입니다. (1)
dne5 | 2020.06.07 | Votes 0 | Views 73
dne5 2020.06.07 0 73
508
Basic Conversation In Chinese 47
临界 | 2020.06.03 | Votes 1 | Views 51
临界 2020.06.03 1 51
New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