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마하티르 총리 '아시아의 현인' 공감" 한·말레이 '전략적 동반자' 격상 합의

뉴스
Author
경향신문
Date
2019-11-28 02:52
Views
56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청와대에서 마하티르 빈 모하마드‘ 말레이시아 총리와 정상회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말레이시아의 동방정책과 공동번영 비전 2030, 한국의 신남방정책과 혁신적 포용국가 비전의 목표는 같다”며 “우리가 함께하면 양국 협력을 넘어 아시아의 더 굳건한 통합으로 이어지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참석차 방한한 마하티르 빈 모하맛 말레이시아 총리와의 정상회담 후 열린 오찬에서 “양국은 내년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시키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회담을 마지막으로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와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 계기에 방한한 아세안 9개국 정상들과 연쇄 정상회담을 마무리했다.

양국은 이날 정상회담 후 정보통신기술(ICT)/디지털정부/보건의료/상·하수 관리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또 문 대통령과 마하티르 총리는 양국 협력이 다양한 분야에서 심화하고 있다는 점을 평가하면서 이를 반영해 수교 60주년을 맞는 내년에 양국 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자는 데 원칙 합의했다.

문 대통령은 양국의 협력이 4차산업혁명 공동대응, 스마트 시티 등 양국 국민이 체감 가능한 미래지향적 분야로 확대되고 있다면서 신남방정책과 말레이시아의 ‘동방정책’을 조화롭게 접목해 정책 협력의 시너지 효과를 공고히 하자고 제안했다. 이에 마하티르 총리는 ‘공동번영 비전 2030’을 통해 말레이시아 미래 산업 발전을 도모하는 과정에 한국은 핵심 협력 파트너라고 하면서 양국의 상생 번영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총리를 뵐 때마다 ‘아시아의 현인’이라는 말에 깊이 공감하게 된다”며 “총리는 한반도 문제에도 많은 지혜를 주셨고, 한반도 비무장지대 국제평화지대화 구상에도 많은 영감을 주고 응원해 주셨다. 특별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마하티르 총리는 이에 문 대통령이 지난 9월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제안한 ‘비무장지대(DMZ) 국제평화지대화’ 구상을 거론하며 “말레이시아는 이 구상을 적극적으로 환영하고 지지한다”고 말했다. 이어 마하티르 총리는 “국제평화지대가 설립되면 분명히 남북 간에 긴장이 완화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 정상은 양국의 경제적 결속을 강화하는 데 한·말레이시아 자유무역협정(FTA)이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그간 협의해 온 성과를 기반으로 높은 수준의 상호 호혜적인 FTA 체결을 위한 노력을 계속하기로 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911281506001&code=910100#csidxe81d9d70c6abdbf961ce86f5043df41
Total 530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2375
지은 2017.06.25 0 2375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4613
Jin 2017.06.24 0 4613
525
‘우한 폐렴’ 미국으로…전 세계로 확산 공포
경향신문 | 2020.01.24 | Votes 0 | Views 10
경향신문 2020.01.24 0 10
524
우한 봉쇄령에도 우한폐렴 확진자는 830명으로 급증
경향신문 | 2020.01.24 | Votes 0 | Views 9
경향신문 2020.01.24 0 9
523
질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두번째 환자 접촉자 69명”
경향신문 | 2020.01.24 | Votes 0 | Views 8
경향신문 2020.01.24 0 8
522
2020년 델라웨어 한인회 시무식
Phillyko | 2020.01.24 | Votes 0 | Views 6
Phillyko 2020.01.24 0 6
521
델라웨어한인회 김은진회장 & 이명식이사장 신년사
Phillyko | 2020.01.24 | Votes 0 | Views 7
Phillyko 2020.01.24 0 7
520
『2020년도 재외동포재단 국내동포 관련 단체 활동 지원사업 수요조사』 신청 안내
필라델피아한인회 | 2020.01.24 | Votes 0 | Views 4
필라델피아한인회 2020.01.24 0 4
519
[공지사항] 제 15회 미주 한인의 날 서면축사
필라델피아한인회 | 2020.01.24 | Votes 0 | Views 3
필라델피아한인회 2020.01.24 0 3
518
"트럼프, 한국이 MD 비용 100억 달러 내야 한다며 '주한미군 철수' 언급"
경향신문 | 2020.01.18 | Votes 0 | Views 17
경향신문 2020.01.18 0 17
517
“내정간섭 말라” “조선총독인가”…여, 해리스 미 대사에 강력 경고
경향신문 | 2020.01.18 | Votes 0 | Views 25
경향신문 2020.01.18 0 25
516
안나푸르나서 한국인 교사 4명 실종···수색 진척 없어
경향신문 | 2020.01.18 | Votes 0 | Views 24
경향신문 2020.01.18 0 24
515
봄인 줄 알았나…너무 일찍 깬 개구리
경향신문 | 2020.01.13 | Votes 0 | Views 25
경향신문 2020.01.13 0 25
514
미, 이라크에 "미군 철수절차 강행하면 계좌차단" 위협
경향신문 | 2020.01.13 | Votes 0 | Views 28
경향신문 2020.01.13 0 28
513
미국 볼티모어, 하루에만 총격 사건 8번...12명 사상
경향신문 | 2020.01.13 | Votes 0 | Views 27
경향신문 2020.01.13 0 27
512
댈라웨어한인회 김은진회장&이명식이사장 신년산
Phillyko | 2020.01.13 | Votes 0 | Views 14
Phillyko 2020.01.13 0 14
511
[보도자료] 제19차 세계한상대회장에 표성룡 회장 선출
필라델피아한인회 | 2020.01.13 | Votes 0 | Views 18
필라델피아한인회 2020.01.13 0 18
510
뉴욕증시 '나스닥지수' 1971년 출범 이후 처음으로 9000선 돌파
경향신문 | 2019.12.27 | Votes 0 | Views 38
경향신문 2019.12.27 0 38
509
미 언론 “백악관, ‘우크라 군사원조 중단’ 양국 정상 간 통화 90분 뒤 지시”
경향신문 | 2019.12.27 | Votes 0 | Views 42
경향신문 2019.12.27 0 42
508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잘못된 합의인데 기가 막히고 서운하다”
경향신문 | 2019.12.27 | Votes 0 | Views 47
경향신문 2019.12.27 0 47
507
[공지사항] 2020년도 차세대 해외입양동포 지원 사업 수요조사 실시 안내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9.12.27 | Votes 0 | Views 47
필라델피아한인회 2019.12.27 0 47
506
한·일 통상당국 수장, 수출규제 후 첫 만남
경향신문 | 2019.12.22 | Votes 0 | Views 68
경향신문 2019.12.22 0 68
New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