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LA 총기난사로 58명 사망...한인 5여명 연락안돼

뉴스
Author
조선일보
Date
2017-10-03 17:30
Views
1122
미국 라스베이거스 중심가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총기 난사 사건으로 50여명이 숨지고 500명이 넘게 다치는 대규모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 미 LA에서 발생한 루트91 하비스트 페스티벌 총기난사 현장/사진 연합뉴스
미 언론과 현지 경찰에 따르면 라스베이거스 중심가인 스트립 지역에서 1일 밤(미 서부시간) 10시께 총격범이 야외 콘서트장에 모인 관람객들을 향해 총기를 난사했다. 이곳에선 '루트 91 하비스트 페스티벌'이라는 공연이 열리고 있었다.

범인은 콘서트장 건너편의 만델레이 베이 호텔 32층에서 지상의 콘서트장을 향해 무차별 난사했다. 자동화기로 보이는 총기로 10~15분 가량을 난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라스베이거스는 우리나라 교민이나 관광객도 많은 지역이다. 아직 한국인 관광객이나 교민 피해 여부는 확인된 것이 없지만, 현재 5여 명의 행방이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LA 총영사관은 밤새 한인 100명의 안전을 확인했지만 5~10명은 아직 행방을 확인하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정확한 관객 규모는 집계되지 않고 있지만, 총격 당시 콘서트장에는 2만2000명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범인은 스티븐 패덕이라는 이름의 64세, 라스베이거스 주민으로 밝혀졌다. 당초 범인은 현장에서 경찰에 의해 사살된 것으로 졌지만, 범행 이후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아직 패덕이 테러 세력과 연계된 정황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반사회적인 개인적 동기로 범죄를 저지르는 이른바 '외로운 늑대'형 범행으로 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 IS는 이번 총기 난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IS 선전 매체인 아마크 통신은 "라스베이거스 공격은 IS 전사에 의해 감행됐다"며 "라스베이거스에 공격을 가한 사람은 몇 달 전에 이슬람으로 개종했다"고 주장했다.

한편 콘서트장에서의 총격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15년 11월 프랑스 파리의 바탕클랑 공연장에서 인질극이 발생해 100명 대 사망자가 발생했고, 지난 5월에도 영국 맨체스터의 콘서트장에서 폭탄 테러로 22명이 숨졌다.



원문보기: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0/03/2017100300446.html#csidx09a26786f40212cb23c32ffa8b06628
Total 645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403
지은 2017.06.25 0 3403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7508
Jin 2017.06.24 0 7508
636
몽고메리 카운티, 노리스타운 지역 수도관 주의 경보!
BRAD | 2020.10.13 | Votes 0 | Views 52
BRAD 2020.10.13 0 52
635
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48
JC 2020.10.09 0 48
Re: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뮤지컬 ㅠㅠ | 2020.10.15 | Votes 0 | Views 15
뮤지컬 ㅠㅠ 2020.10.15 0 15
634
백악관 대변인 “트럼프, 공개 활동 재개 준비돼 있다”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38
JC 2020.10.09 0 38
633
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51
JC 2020.10.06 0 51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나야나 | 2020.10.08 | Votes 0 | Views 24
나야나 2020.10.08 0 24
Re: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심심수 | 2020.10.09 | Votes 0 | Views 24
심심수 2020.10.09 0 24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의심병 | 2020.10.08 | Votes 0 | Views 22
의심병 2020.10.08 0 22
632
4주 남은 선거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57
JC 2020.10.06 0 57
631
2020년 제 19회 <청소년 음악 경연 대회>
BRAD | 2020.09.29 | Votes 0 | Views 50
BRAD 2020.09.29 0 50
630
필라델피아 H Mart Grand Open!!
Brad | 2020.09.24 | Votes 0 | Views 80
Brad 2020.09.24 0 80
629
필라델피아 COVID-19 현황 9/22/2020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84
JC 2020.09.22 0 84
628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62
phillyko 2020.09.22 0 62
627
뉴욕시 한인 센서스 응답률 65.4%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80
JC 2020.09.22 0 80
626
한국시간 23일 새벽 테슬라 배터리 데이 개최 다양한 배터리 기술 공개 전망…"2차전지 비중 늘려라"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61
phillyko 2020.09.22 0 61
625
트럼프, 미국에서 TikTok을 유지하기위한 모든 거래에 새로운 의심을 던졌습니다.
BRAD | 2020.09.17 | Votes 0 | Views 76
BRAD 2020.09.17 0 76
624
올해 주가 500% 오른 테슬라, 6조원 유상증자 추진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136
JC 2020.09.01 0 136
623
취업비자 거부율 올해 30%로 껑충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119
JC 2020.09.01 0 119
622
뉴저지, 3~5월사이 운전면허증 만료일 9월30일까지 연장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119
JC 2020.09.01 0 119
621
`추방위기’ 한인 989명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138
JC 2020.09.01 0 138
620
"北김정은 코마? 백악관에 물었더니 웃음 터트려"
phillyko | 2020.08.25 | Votes 0 | Views 152
phillyko 2020.08.25 0 152
619
미주 한인 ‘위암’ 비상… 발병률 인종별 최고
JC | 2020.08.25 | Votes 0 | Views 114
JC 2020.08.25 0 114
618
대필라델피아 한인회 주최 75주년 광복절 기념식 ‘성료’
JC | 2020.08.25 | Votes 0 | Views 119
JC 2020.08.25 0 119
617
펜실베니아 코로나 현황 (8/19)
PhillyKo | 2020.08.19 | Votes 0 | Views 172
PhillyKo 2020.08.19 0 172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