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주 한인 ‘위암’ 비상… 발병률 인종별 최고

뉴스
Author
JC
Date
2020-08-25 14:00
Views
462
미국 소화기학회 연구 보고… “백인의 13배, 남성이 여성의 2배”
맵고 짠 음식섭취 습관과 국 찌개 공유하며 헬리코박터균 증식 연관



한인들이 미국 거주 인종들 중 위 암에 가장 취약한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내 인종·민족별 암 유병률 을 고찰한 최신의 연구에서 아시안, 특히 ‘코리안 아메리칸’의 위암 발 병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50대 이상 미주 한인들의 위암 발 병률은 10만 명 당 49명 꼴로, 인종 별로 가장 발병률이 낮은 백인에 비해 무려 13배나 높은 것으로 조사됐으며, 특히 한인들 사이에서도 남성이 여성보다 발병률이 2배 이상 높았다.

미국소화기학회(AGA) 의 공식 학술지인 ‘소화기학 (Gastroenterology)’에 지난주 발표 된 최신 연구결과 보고서는 미국내 아시안 주요 7개 국가 출신 인종(한국계, 중국계, 일본계, 베트남계, 남아시아계, 동남아계)과 히스패닉, 히스패닉이 아닌 백인, 히스패닉이 아닌 흑인 등 인종별로 분류해 ‘위 선암’ 발병률을 분석했다.

위암이라 하면 대개 위선암을 일컫는데, 연구진이 50대 이상 연령층 의 위선암 발병률을 분석한 결과 한인들이 가장 높게 나타난 것이다.

연구진은 ‘캘리포니아 암등록 부’(CCR)의 2011년부터 2015년까 지 자료를 분석했으며, 50대부터가 대장암, 식도암 등의 검진이 적극 권장되는 연령대이기 때문에 50대 이 상에 대한 분석을 실시했다고 설명 했다.

연구에 나타난 주요 부위 위선암 발병률은 한인들에서 10만명 당 49 명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베트남계 23.9명, 동남아계 21.1명, 일본 계 19.2명, 중국계 17.6명, 히스패닉 계 14명, 히스패닉이 아닌 흑인 11.2 명, 남아시아계 7.75명, 필리핀계 6.69명 등의 순이었다.

그리고 마지 막으로 히스패닉이 아닌 백인에서 3.7명으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

연구진은 백인을 제외한 그룹에서 발병률이 모두 높은 편인데, 그 중에서도 한인이 가장 두드러지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가장 낮은 백인 과 비교하면 한인 발병률은 13배가 량 높은 상황이다.

특히 위암의 경우 남성이 여성보다 발병률이 높았는데, 한인을 또 성별로 나눠보면 남성의 경우 10만명 당 70명꼴로 발병률이 크게 높아지 고, 한인 여성은 10만명 당 33.5명으로 2배 이상의 현저한 남녀 차이를 보였다.

한국 국립암센터에 따르면 2016 년 기준 한국의 암 발생 순위는 위암(13.3%)이 1위이고, 대장암 (12.3%), 갑상선암(11.4%), 폐암 (11.2%), 유방암(9.5%), 간암(6.9%) 의 순이다.

이 연구 보고서에서 한인들의 위암 발병률이 크게 높은 요인은 별도 로 분석되지 않았지만, 맵고 짜게 먹 는 식습관의 영향이 미국 내 한인들의 높은 위암 유병률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내과전문의들은 “위암 발병을 높이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 감염이 많고, 짜게 먹기 때문”이라고 설 명했다.

발언에 따르면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은 침 등을 통해 쉽게 감 염되는데 국이나 찌개를 공유하는 식문화도 요인이 되고 있다. 이어 “위암은 초기에 증상이 거 의 없어 정기검사가 매우 중요하 다”며 “특히 40세 이상이 되면 꼭 2 년에 1번은 위내시경을 받는 것을 권장한다”고 강조했다.

뉴스출처 : Koreaweekus
Total 702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5259
지은 2017.06.25 0 5259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10896
Jin 2017.06.24 0 10896
693
Parents sue Disney Cruise Line for $20M over alleged sexual assault of 3-year-old daughter
TAN | 2021.09.24 | Votes 0 | Views 12
TAN 2021.09.24 0 12
692
진실
미국 수사관 | 2021.09.08 | Votes 0 | Views 78
미국 수사관 2021.09.08 0 78
691
CMC Scholarship
PhillyKo | 2021.09.03 | Votes 0 | Views 68
PhillyKo 2021.09.03 0 68
690
Videos show historic flooding in New York after Ida blasts the Northeast
TAN | 2021.09.02 | Votes 0 | Views 61
TAN 2021.09.02 0 61
689
Cyberattacks on PH group traced
TAN | 2021.08.27 | Votes 0 | Views 66
TAN 2021.08.27 0 66
688
이미 올린 위키피디아 잘 보세요.
미국 수사관 | 2021.08.15 | Votes 0 | Views 98
미국 수사관 2021.08.15 0 98
687
류현진이가 금방 타팀으로 갔나?
미국 수사관 | 2021.08.15 | Votes 0 | Views 74
미국 수사관 2021.08.15 0 74
686
세상 이렇게 됬다니까?!!
미국 수사관 | 2021.07.29 | Votes 0 | Views 108
미국 수사관 2021.07.29 0 108
685
류현진 뉴욕 메츠에 있는가? 없는가?
미국 수사관 | 2021.07.25 | Votes 0 | Views 120
미국 수사관 2021.07.25 0 120
684
도쿄 2020/2021 올림픽 개막전이 있나?
미국 수사관 | 2021.07.24 | Votes 0 | Views 108
미국 수사관 2021.07.24 0 108
683
작년에 일본 올림픽 하다가 만 필름들을 쏟아 넣으려나?
미국 수사관 | 2021.07.20 | Votes 0 | Views 84
미국 수사관 2021.07.20 0 84
682
일본 올림픽 취소’라고 Google에 타이핑..
미국 수사관 | 2021.07.18 | Votes 0 | Views 105
미국 수사관 2021.07.18 0 105
681
잘 보아야 할 걸...!!
미국 수사관 | 2021.07.11 | Votes 0 | Views 92
미국 수사관 2021.07.11 0 92
680
일본 올림픽 묵사발!!
미국 수사관 | 2021.07.10 | Votes 0 | Views 105
미국 수사관 2021.07.10 0 105
679
이 종서와 NSA and Japan 불꽃 놀이 (07/04/2021)
미국 수사관 | 2021.07.04 | Votes 0 | Views 106
미국 수사관 2021.07.04 0 106
678
블루벨 Lai Lai 식당 이젠 안녕
라이라이 | 2021.07.02 | Votes 0 | Views 135
라이라이 2021.07.02 0 135
677
미국 ‘플로리다 아파트 붕괴’ 사망자 9명
PhillyKo | 2021.06.30 | Votes 0 | Views 112
PhillyKo 2021.06.30 0 112
676
해외 백신접종완료자 "한국방문 격리면제서 발급업무" 안내 공유합니다.
skinwroldus | 2021.06.24 | Votes 0 | Views 179
skinwroldus 2021.06.24 0 179
675
Please 추적 해 아래의 말이 거짓말인지 기소 해보게...
미국 수사관 | 2021.06.08 | Votes 0 | Views 254
미국 수사관 2021.06.08 0 254
674
일본 올림픽 위원회 간부 열차 향해 뛰어 들어...(기사 첨부)
타 지역 수사관 | 2021.06.07 | Votes 0 | Views 180
타 지역 수사관 2021.06.07 0 180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