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화장품 방사능 검출, 적발되고도 5.1톤 한국에 수출”

뉴스
Author
경향신문
Date
2019-10-11 19:31
Views
233

일본의 한 화장품 업체가 한국으로 수출하려던 마스카라 제품에서 기준치를 넘는 방사능이 검출됐다. 이 업체 제품에 방사능 검출 뒤에도 13차례 한국 세관을 통과했으나 검사를 한 건 3차례 뿐이다.

1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심기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관세청에서 받은 자료를 보면, 작년 10월 인천공항세관은 일본산 마스카라 제품 3.3톤에서 방사능을 검출했다. 핵종은 토륨이었고 선량률은 0.74μSv/h로 배경준위, 즉 자연상태에서 검출되는 기본값의 3배를 초과해 적발됐다.

하지만 관세청은 해당 제품을 반송 처리만 하고 관계 기관들과 해당 제품의 원료물질 함유 분석을 하지 않았으며, 방사능 검사 비중도 늘리지 않는 등 사후 조치가 미흡했다고 심 의원은 지적했다.

이 업체가 수출한 제품은 작년 10월 방사능 검출 이후에도 총 13차례 국내 세관을 통과했다. 그러나 방사능 검사가 이뤄진 것은 3차례뿐이었다. 방사능 검출 이후 국내로 수입된 이 업체의 화장품은 5.1톤, 91만달러(10억9000만원) 상당이었다.

이 업체 제품은 마스카라 외에도 파운데이션, 아이라이너, 속눈썹 영양제, 립스틱, 마스크팩, 파우더 등이 최근 3년 간(2017년∼올해 10월) 국내에 14.7톤, 185만달러(22억1000만원) 규모로 유통된(해외직구 포함) 것으로 드러났다.

심 의원은 “국내에 유통되는 화장품에서 방사능이 검출되면 회수 및 폐기 조치를 할 뿐만 아니라 제조 정지 등 엄격한 행정처분을 내리지만, 수입화장품의 경우 통관 과정에 방사능이 검출돼도 반송 처리만 할 뿐 성분 검사와 업체 관리가 이뤄지지 않고 있어 문제”라고 지적했다.

심 의원은 “피부에 직접 닿는 화장품, 특히 눈에 들어갈 수 있는 마스카라에서 방사능이 검출된 것은 심각한 문제로, 방사능에 대한 소비자 우려가 큰 만큼 관계 기관의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최근 소비자들 사이에는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벌어진 뒤 일본, 특히 원전사고가 난 후쿠시마 지방에서 가까운 곳을 원산지로 하는 일본산 원료가 화장품에 들어갔는지 꼼꼼히 따지고 있다. 브랜드 국적이나 제조 원산지는 일본이 아니더라도 일부 원료가 일본산이 섞인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원문보기:
http://biz.khan.co.kr/khan_art_view.html?artid=201910111405001&code=920401#csidx96c4f362b9d7f5984e9ac663a2eb1aa
Total 663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829
지은 2017.06.25 0 3829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8367
Jin 2017.06.24 0 8367
654
헬로~ 바이든 대통령
경향신문 | 2021.01.19 | Votes 0 | Views 18
경향신문 2021.01.19 0 18
653
미 하원 ‘트럼프 탄핵안’ 발의…사상 첫 ‘임기 내 두 차례’ 오명
경향신문 | 2021.01.12 | Votes 0 | Views 51
경향신문 2021.01.12 0 51
652
필라델피아 경찰이 10대들에게 총을 쏜 총잡이를 죽이고, 1명을 죽였다.
cnn | 2021.01.05 | Votes 0 | Views 88
cnn 2021.01.05 0 88
651
트럼프, 경기부양법·예산안 ‘깜짝 서명’…미국 셧다운 모면
경향신문 | 2020.12.28 | Votes 0 | Views 126
경향신문 2020.12.28 0 126
650
600달러의 경기부양책 곧 나올 것
cbs news | 2020.12.22 | Votes 0 | Views 122
cbs news 2020.12.22 0 122
649
미국 화이자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 첫번째 투여자
abc news | 2020.12.15 | Votes 0 | Views 174
abc news 2020.12.15 0 174
648
“코로나 로켓처럼 퍼지는” 미국, ‘크리스마스의 악몽’ 될까
경향신문 | 2020.12.08 | Votes 0 | Views 153
경향신문 2020.12.08 0 153
647
거침없는 상승 Tesla!
BRAD | 2020.12.03 | Votes 0 | Views 148
BRAD 2020.12.03 0 148
646
몽고메리 빌리지 토네이도 강타!
BRAD | 2020.12.01 | Votes 0 | Views 121
BRAD 2020.12.01 0 121
645
2020 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연주회
pkma | 2020.11.23 | Votes 0 | Views 150
pkma 2020.11.23 0 150
644
뉴욕한국문화원 기획 공연 공모
뉴욕한국문화원 | 2020.11.20 | Votes 0 | Views 137
뉴욕한국문화원 2020.11.20 0 137
643
아마존 한국 진출?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205
BRAD 2020.11.19 0 205
642
필라델피아 Second Shut Down?!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168
BRAD 2020.11.19 0 168
641
바이든, 트럼프의 인수인계 양보하지 않는점 당혹스럽다!
BRAD | 2020.11.10 | Votes 0 | Views 151
BRAD 2020.11.10 0 151
640
2020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수상자 발표
PhillyKo | 2020.11.09 | Votes 0 | Views 132
PhillyKo 2020.11.09 0 132
639
INTO PREP 3명의 학생 1600 만점 축하드립니다!
PhillyKo | 2020.11.06 | Votes 0 | Views 161
PhillyKo 2020.11.06 0 161
638
2020 미 대선 현황!
BRAD | 2020.11.05 | Votes 0 | Views 113
BRAD 2020.11.05 0 113
637
흑인 무력 시위!
BRAD | 2020.10.29 | Votes 0 | Views 151
BRAD 2020.10.29 0 151
636
몽고메리 카운티, 노리스타운 지역 수도관 주의 경보!
BRAD | 2020.10.13 | Votes 0 | Views 202
BRAD 2020.10.13 0 202
635
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167
JC 2020.10.09 0 167
Re: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뮤지컬 ㅠㅠ | 2020.10.15 | Votes 0 | Views 87
뮤지컬 ㅠㅠ 2020.10.15 0 87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