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분석]초강경 ‘슈퍼 매파’의 퇴진…트럼프 외교, 북·미 협상서 유연해지나

뉴스
Author
경향신문
Date
2019-09-12 09:58
Views
234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 사진)이 10일(현지시간)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오른쪽)을 경질했다. 볼턴 보좌관은 지난해 4월 임명된 이후 이란, 북한, 아프가니스탄, 베네수엘라 등에 대한 미국의 대외정책에서 초강경 노선을 주도해 왔다. ‘슈퍼 매파’로 불리는 볼턴의 퇴진으로 트럼프 행정부 외교안보 정책이 유연해지고 북·미관계에도 변화가 있을지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 “어젯밤 존 볼턴에게 백악관에서 더 이상 필요하지 않다고 알렸다”는 글을 올려 경질 사실을 공개했다. 트럼프는 “그의 많은 제안들에 나는 강하게 의견을 달리했고, 행정부의 다른 사람들도 그랬다”면서 “존에게 사임을 요구했고 오늘 아침 (사임 의사가) 나에게 전달됐다”고 설명했다.

정책을 둘러싼 이견이 경질 이유라고 명확히 밝힌 만큼, 앞으로 트럼프 행정부 대외정책에는 어느 정도 변화가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볼턴이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 등 외교안보 핵심인사들과 부딪쳐 소통이 제대로 되지 않는 수준에 도달했다는 미국 언론의 보도가 끊이지 않았다. 뉴욕타임스는 트럼프가 외교적 해결을 추구하려는 것과 달리 볼턴은 제재와 선제공격을 주장해 아프가니스탄, 북한, 이란, 베네수엘라, 러시아 등 5개국과의 외교정책에서 번번이 충돌했다고 분석했다. 가장 최근에는 트럼프가 추진한 탈레반과의 평화협정에 볼턴이 강력 반대, 마찰을 빚은 것으로 전해졌다.

조지 W 부시 정권 시절의 네오콘 출신인 볼턴은 특히 북한 문제에서도 ‘선 핵폐기, 후 제재해제와 지원’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이른바 리비아 모델을 고집했다. 트럼프가 지난 6월30일 판문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전격 회동할 때 볼턴을 몽골에 출장 보낸 것도, 볼턴에 대한 북한의 반감을 의식해 일부러 배제시킨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존 메릴 조지워싱턴대 한국학연구소 방문연구원은 볼턴 경질이 북·미 협상에서 중요한 변수로 작용할 수 있다고 내다봤다. 메릴 연구원은 “북한에 대한 미국의 접근법이 좀 더 유연해질 가능성이 열렸다”고 말했다. 북한에 대해 다각적인 노력을 펼치고 있는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의 활동 공간이 더 넓어지고, 볼턴과 대척점에 서 있던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영향력도 커질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비건 특별대표는 볼턴의 후임으로도 거론되고 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909111932015&code=970201#csidx8c1f2e105b03fb1b5f7becba665054f
Total 663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829
지은 2017.06.25 0 3829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8367
Jin 2017.06.24 0 8367
654
헬로~ 바이든 대통령
경향신문 | 2021.01.19 | Votes 0 | Views 18
경향신문 2021.01.19 0 18
653
미 하원 ‘트럼프 탄핵안’ 발의…사상 첫 ‘임기 내 두 차례’ 오명
경향신문 | 2021.01.12 | Votes 0 | Views 51
경향신문 2021.01.12 0 51
652
필라델피아 경찰이 10대들에게 총을 쏜 총잡이를 죽이고, 1명을 죽였다.
cnn | 2021.01.05 | Votes 0 | Views 88
cnn 2021.01.05 0 88
651
트럼프, 경기부양법·예산안 ‘깜짝 서명’…미국 셧다운 모면
경향신문 | 2020.12.28 | Votes 0 | Views 126
경향신문 2020.12.28 0 126
650
600달러의 경기부양책 곧 나올 것
cbs news | 2020.12.22 | Votes 0 | Views 122
cbs news 2020.12.22 0 122
649
미국 화이자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 첫번째 투여자
abc news | 2020.12.15 | Votes 0 | Views 174
abc news 2020.12.15 0 174
648
“코로나 로켓처럼 퍼지는” 미국, ‘크리스마스의 악몽’ 될까
경향신문 | 2020.12.08 | Votes 0 | Views 153
경향신문 2020.12.08 0 153
647
거침없는 상승 Tesla!
BRAD | 2020.12.03 | Votes 0 | Views 148
BRAD 2020.12.03 0 148
646
몽고메리 빌리지 토네이도 강타!
BRAD | 2020.12.01 | Votes 0 | Views 121
BRAD 2020.12.01 0 121
645
2020 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연주회
pkma | 2020.11.23 | Votes 0 | Views 150
pkma 2020.11.23 0 150
644
뉴욕한국문화원 기획 공연 공모
뉴욕한국문화원 | 2020.11.20 | Votes 0 | Views 137
뉴욕한국문화원 2020.11.20 0 137
643
아마존 한국 진출?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205
BRAD 2020.11.19 0 205
642
필라델피아 Second Shut Down?!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168
BRAD 2020.11.19 0 168
641
바이든, 트럼프의 인수인계 양보하지 않는점 당혹스럽다!
BRAD | 2020.11.10 | Votes 0 | Views 151
BRAD 2020.11.10 0 151
640
2020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수상자 발표
PhillyKo | 2020.11.09 | Votes 0 | Views 132
PhillyKo 2020.11.09 0 132
639
INTO PREP 3명의 학생 1600 만점 축하드립니다!
PhillyKo | 2020.11.06 | Votes 0 | Views 161
PhillyKo 2020.11.06 0 161
638
2020 미 대선 현황!
BRAD | 2020.11.05 | Votes 0 | Views 113
BRAD 2020.11.05 0 113
637
흑인 무력 시위!
BRAD | 2020.10.29 | Votes 0 | Views 151
BRAD 2020.10.29 0 151
636
몽고메리 카운티, 노리스타운 지역 수도관 주의 경보!
BRAD | 2020.10.13 | Votes 0 | Views 202
BRAD 2020.10.13 0 202
635
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167
JC 2020.10.09 0 167
Re: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뮤지컬 ㅠㅠ | 2020.10.15 | Votes 0 | Views 87
뮤지컬 ㅠㅠ 2020.10.15 0 87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