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취임 후 최고 지지율 44%…바이든과 대결선 10%P차 ‘완패’

뉴스
Author
경향신문
Date
2019-07-12 13:43
Views
183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 사진)의 지지율이 경제 호황을 바탕으로 취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하지만 민주당 유력 대선주자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의 가상 대결에선 두 자릿수로 밀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워싱턴포스트와 ABC가 7일(현지시간)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투표 연령 미국인 사이에서 트럼프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도는 44%였다. 이는 지난 4월 39%에서 5%포인트 상승한 것이며, 이 기관 조사에선 취임 후 가장 높다. ‘지지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53%였다. 등록 유권자들 사이에서 지지도는 47%였다. 신문은 “탄탄한 경제와 경제 문제를 효과적으로 다루고 있다는 인식에 힘입어 지지도가 취임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분석했다.

실제 분야별 조사에서 경제 분야 지지도는 51%로 가장 높았다. 세금 42%, 외교 40%, 이민 40%, 보건의료 38%, 여성 관련 이슈 32% 등을 기록했다. 경제를 제외한 나머지 이슈에서는 반대가 많았다. 특히 외교 정책에서 반대가 55%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의 주요 대선주자 5명과의 일대일 가상 대결에선 한 명도 이기지 못했다. 민주당에서 선두를 달리는 바이든 전 부통령(오른쪽)과의 대결에서는 43% 대 53%로 10%포인트 차이가 났다.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에게는 48% 대 49%, 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에게도 46% 대 48%로 밀렸다. 엘리자베스 워런 상원의원, 피트 부티지지 인디애나주 사우스벤드 시장과의 대결에서는 각각 48% 대 48%, 47% 대 47%로 비겼다.


트럼프 대통령이 바이든 전 부통령을 ‘졸린 조’라고 부르며 연일 공격하는 것도 각종 여론조사에서 밀리는 상황을 의식한 것으로 풀이된다. 그는 이날 여론조사 결과가 발표된 후 트위터에서 “졸린 조 바이든이 분리주의자들과 협력했다는 것을 막 시인했다”고 공격했다. 민주당 대선주자 TV토론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이 상원의원 초기 시절 흑백 분리주의자들을 옹호한 발언이 도마에 올랐고, 이후 사과한 사실을 지적한 것이다. 그는 또 바이든 전 부통령을 향해 “대통령이 되면 모든 이들의 세금을 상당히 올릴 것이라는 사실을 숨기지 않아 왔다”고 했다.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907081252001&code=970201#csidx25964d1c9b694b48a83cea8226387a9
Total 630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249
지은 2017.06.25 0 3249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7217
Jin 2017.06.24 0 7217
625
트럼프, 미국에서 TikTok을 유지하기위한 모든 거래에 새로운 의심을 던졌습니다.
BRAD | 2020.09.17 | Votes 0 | Views 21
BRAD 2020.09.17 0 21
624
올해 주가 500% 오른 테슬라, 6조원 유상증자 추진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67
JC 2020.09.01 0 67
623
취업비자 거부율 올해 30%로 껑충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64
JC 2020.09.01 0 64
622
뉴저지, 3~5월사이 운전면허증 만료일 9월30일까지 연장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64
JC 2020.09.01 0 64
621
`추방위기’ 한인 989명
JC | 2020.09.01 | Votes 0 | Views 96
JC 2020.09.01 0 96
620
"北김정은 코마? 백악관에 물었더니 웃음 터트려"
phillyko | 2020.08.25 | Votes 0 | Views 98
phillyko 2020.08.25 0 98
619
미주 한인 ‘위암’ 비상… 발병률 인종별 최고
JC | 2020.08.25 | Votes 0 | Views 73
JC 2020.08.25 0 73
618
대필라델피아 한인회 주최 75주년 광복절 기념식 ‘성료’
JC | 2020.08.25 | Votes 0 | Views 71
JC 2020.08.25 0 71
617
펜실베니아 코로나 현황 (8/19)
PhillyKo | 2020.08.19 | Votes 0 | Views 111
PhillyKo 2020.08.19 0 111
616
두번째 경제보조금 발급 8월에서 9월로 연기?
BRAD | 2020.08.13 | Votes 0 | Views 117
BRAD 2020.08.13 0 117
615
펜실베니아 COVID-19 현황!
BRAD | 2020.08.06 | Votes 0 | Views 96
BRAD 2020.08.06 0 96
614
델라웨어 COVID-19 현황!
BRAD | 2020.08.06 | Votes 0 | Views 92
BRAD 2020.08.06 0 92
613
뉴저지 COVID-19 현황!
BRAD | 2020.08.06 | Votes 0 | Views 95
BRAD 2020.08.06 0 95
612
미 대통령 트럼프는 코로나 바이러스 Stimulus check(정부지원금)이 $1,200 달러 이상일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BRAD | 2020.07.30 | Votes 0 | Views 132
BRAD 2020.07.30 0 132
611
노스 필라델피아 인근 총상을 당한 임산부!
Brad | 2020.07.23 | Votes 0 | Views 129
Brad 2020.07.23 0 129
610
MontcoStrong Small Business Grant Program-Round 3 (몽코메리 그렌트)
Daniel | 2020.07.17 | Votes 0 | Views 111
Daniel 2020.07.17 0 111
609
미국유학생을 위한 비자 발급을 재개한다고 합니다!
BRAD | 2020.07.16 | Votes 0 | Views 103
BRAD 2020.07.16 0 103
608
CA 주지사 Newsom, COVID-19의 확산을 방지하기위해 Re-Opening 철회!
BRAD | 2020.07.14 | Votes 0 | Views 123
BRAD 2020.07.14 0 123
607
델라웨어 7/9/2020 기준 COVID-19 현황!
Brad | 2020.07.09 | Votes 0 | Views 96
Brad 2020.07.09 0 96
606
뉴저지 7/9/2020 기준 COVID-19 현황!
Brad | 2020.07.09 | Votes 0 | Views 111
Brad 2020.07.09 0 111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