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뉴스] 재외동포 권익, 헌법에 명시해야

필라델피아 PA
Author
필라델피아한인회
Date
2018-04-27 13:53
Views
276
"'재외동포 권익' 헌법에 명시해야"



LA 찾은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개헌 논의에 한인들 목소리 필요

"명문화되어야 법적 지위 보장"

올해 한인단체 1000만 달러 지원


한우성 이사장이 LA 용궁 식당 기자간담회에서 개헌 시 재외동포 명문화 필요성을 알리고 있다.



한국 재외동포재단 한우성 이사장이 헌법에 '재외동포'를 명시하도록 미주 한인사회가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한 이사장은 선천적 복수국적, 병역미필자 재외동포비자 발급제한, 출입국 관리에 따른 법적 지위 등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재외동포의 법적 지위를 개헌 때 명문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4일 한 이사장은 지난 1월 이후 두 번째로 LA를 찾아 기자간담회를 열고 최근 한국에서 활발히 논의 중인 '개헌' 움직임에 미주 등 재외동포사회가 적극 나서야 한다고 역설했다.



현재 한국은 문재인 대통령의 개헌 제안 후 정부와 국회에서 개헌 논의가 한창이다. 문 대통령의 개헌안은 23일(한국시간) 국민투표법 개정 무산으로 6월 지방선거 때 개헌 국민투표가 일단 무산됐다. 지방선거 이후 한국 정국은 개헌과 남북관계에 쏠릴 전망이다.



이사장이 개헌 시 재외동포 권익을 명시해야 한다고 강조한 이유는 재외동포 법적 지위 마련을 위해 꼭 필요하기 때문이다. 현행 헌법은 재외국민 보호만 명시했을 뿐 총 743만 명(재외국민 포함)으로 추산되는 재외동포에 관한 언급이 없다.



이와 관련 국민투표법 개정은 재외국민투표용 선거인 명부 작성이 불가능해 개헌 국민투표 전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



한 이사장은 "6월 개헌 국민투표가 무산됐지만 하반기에도 계속 활발한 논의가 있을 것"이라며 "헌법에 '재외동포' 권익을 명시한 문장을 한 구절이라도 넣어야 한다. 헌법이 재외동포 보호 등을 정의하면 여러 법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특히 한 이사장은 "헌법에 재외동포가 명시되면 이민 1세대, 2세대와 자손들이 권익을 보호받을 수 있다. 미주 한인동포 250만 명이 본국 네트워크를 활용해 개헌 논의에 재외동포 권익도 포함해야 한다는 여론을 적극 전달해 달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재외동포재단은 올해 미주 동포사회에 1000만 달러 이상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재단은 현재 재외동포 지원사업을 심의하고 있다.



한 이사장은 "작년 100억 원을 미주 지역에 지원했다. 올해는 더 늘어난 지원금을 거의 확정한 상황"라며 "미주 한글학교(한국학교) 지원금은 정체성 교육 강화를 위해 작년보다 100만 달러 더 증액했다. 미국 등 서구 지역 재외동포 2세 모국 초청 시 항공료 50% 지원, 체류비 전액 지원도 확정했다"고 말했다.



재외동포재단은 직원 70명 규모로 지난해 예산은 613억이 집행됐다.



출처 : 중앙일보
Total 654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563
지은 2017.06.25 0 3563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7753
Jin 2017.06.24 0 7753
645
2020 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연주회
pkma | 2020.11.23 | Votes 0 | Views 6
pkma 2020.11.23 0 6
644
뉴욕한국문화원 기획 공연 공모
뉴욕한국문화원 | 2020.11.20 | Votes 0 | Views 18
뉴욕한국문화원 2020.11.20 0 18
643
아마존 한국 진출?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28
BRAD 2020.11.19 0 28
642
필라델피아 Second Shut Down?!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35
BRAD 2020.11.19 0 35
641
바이든, 트럼프의 인수인계 양보하지 않는점 당혹스럽다!
BRAD | 2020.11.10 | Votes 0 | Views 53
BRAD 2020.11.10 0 53
640
2020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수상자 발표
PhillyKo | 2020.11.09 | Votes 0 | Views 58
PhillyKo 2020.11.09 0 58
639
INTO PREP 3명의 학생 1600 만점 축하드립니다!
PhillyKo | 2020.11.06 | Votes 0 | Views 66
PhillyKo 2020.11.06 0 66
638
2020 미 대선 현황!
BRAD | 2020.11.05 | Votes 0 | Views 46
BRAD 2020.11.05 0 46
637
흑인 무력 시위!
BRAD | 2020.10.29 | Votes 0 | Views 86
BRAD 2020.10.29 0 86
636
몽고메리 카운티, 노리스타운 지역 수도관 주의 경보!
BRAD | 2020.10.13 | Votes 0 | Views 131
BRAD 2020.10.13 0 131
635
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104
JC 2020.10.09 0 104
Re: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뮤지컬 ㅠㅠ | 2020.10.15 | Votes 0 | Views 43
뮤지컬 ㅠㅠ 2020.10.15 0 43
634
백악관 대변인 “트럼프, 공개 활동 재개 준비돼 있다”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87
JC 2020.10.09 0 87
633
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113
JC 2020.10.06 0 113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나야나 | 2020.10.08 | Votes 0 | Views 43
나야나 2020.10.08 0 43
Re: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심심수 | 2020.10.09 | Votes 0 | Views 51
심심수 2020.10.09 0 51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의심병 | 2020.10.08 | Votes 0 | Views 47
의심병 2020.10.08 0 47
632
4주 남은 선거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95
JC 2020.10.06 0 95
631
2020년 제 19회 <청소년 음악 경연 대회>
BRAD | 2020.09.29 | Votes 0 | Views 82
BRAD 2020.09.29 0 82
630
필라델피아 H Mart Grand Open!!
Brad | 2020.09.24 | Votes 0 | Views 136
Brad 2020.09.24 0 136
629
필라델피아 COVID-19 현황 9/22/2020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121
JC 2020.09.22 0 121
628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99
phillyko 2020.09.22 0 99
627
뉴욕시 한인 센서스 응답률 65.4%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114
JC 2020.09.22 0 114
626
한국시간 23일 새벽 테슬라 배터리 데이 개최 다양한 배터리 기술 공개 전망…"2차전지 비중 늘려라"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97
phillyko 2020.09.22 0 97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