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체연료 옆 담배 핀 김정은…美매체 "北 안전의식 부족 핵사고 우려"

뉴스
Author
조선일보
Date
2017-12-15 14:18
Views
422

/트위터 캡처
김정은이 액체연료 미사일 옆에서 담배를 피우는 등 핵 안전 의식이 부족한 북한이 원자로를 안전하게 가동할 수 있을지에 대해 국제 전문가들이 의문을 제기했다.

14일(현지 시각) 미국 북한전문매체 38노스에 따르면 "전문가들은 북한이 핵 안전을 투명하게 관리하지 못해 실제로 방사성 물질이 과다 노출되면 역내 정치적인 혼란을 유발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북한의 미흡한 핵 안전 의식 사례로 김정은이 액체 연료를 사용하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4형 발사대 옆에서 담배를 피우는 듯한 모습이 포착된 것을 들 수 있다"고 지적했다.

38노스는 해당 사진에 대해 "김정은의 무모함"이라며 "(발사대 옆에서 담배를 피우는 김정은의 모습은) 북한 내 핵사고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전했다.

전문가들은 "북한의 낡은 전력망이 원자로의 적절한 냉각을 막아 핵연료가 녹아내리는 멜트다운(원자로 노심부가 녹는 일)을 일으킬 수도 있다"고 지적하면서 "자연재해나 이상 기후도 멜트다운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북한 전문가인 38노스의 닉 헥슨은 "북한이 영변의 플루토늄 생산 원자로를 지난 2013년 7월 홍수 이후 잠시 폐쇄했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당시 홍수 여파로 원자로 냉각 시스템 일부가 파괴돼 방사능 유출 위험이 있었음을 상기시킨 것이다.

헨슨은 "원자로 폐쇄 전에 홍수로 냉각수 공급이 끊기면 중대한 안전 문제가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자연재해로 인한 냉각수 공급 끊김은 2013년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의 멜트다운을 촉발한 원인이기도 했다.

38노스는 "전문가들은 불충분한 품질, 독립 핵 규제 기관 부재, 설계 팀의 경험 부족과 고립 등을 이유로 북한이 핵 시설을 완공하면 이를 안전하게 운용할 능력이 부족할 것으로 우려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러시아 과학자들은 체르노빌 원전사고 원인 중 하나로 원자로 설계자, 기술자, 운영자 등이 외국 과학자 동료로부터 (핵 안전 의식 등에 대해) 배울 기회가 없었던 사실을 지적해왔다"며 "북한은 고립으로 인해 핵 안전 의식 등에 대해 배울 기회가 없어 (체르노빌 원전사고보다) 더 큰 규모의 원전 사고가 되풀이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38노스는 "아직 북한에서 큰 핵사고가 일어나지 않은 것은 매우 다행이고 놀라운 사실"이라며 "우리는 북한 땅에서 체르노빌이나 후쿠시마와 비슷한 재난을 목격할 수도 있지만, 아직은 사고를 막을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12/15/2017121502186.html
Total 654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3574
지은 2017.06.25 0 3574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7771
Jin 2017.06.24 0 7771
645
2020 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연주회
pkma | 2020.11.23 | Votes 0 | Views 18
pkma 2020.11.23 0 18
644
뉴욕한국문화원 기획 공연 공모
뉴욕한국문화원 | 2020.11.20 | Votes 0 | Views 32
뉴욕한국문화원 2020.11.20 0 32
643
아마존 한국 진출?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42
BRAD 2020.11.19 0 42
642
필라델피아 Second Shut Down?!
BRAD | 2020.11.19 | Votes 0 | Views 45
BRAD 2020.11.19 0 45
641
바이든, 트럼프의 인수인계 양보하지 않는점 당혹스럽다!
BRAD | 2020.11.10 | Votes 0 | Views 67
BRAD 2020.11.10 0 67
640
2020년 제 19회 한인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수상자 발표
PhillyKo | 2020.11.09 | Votes 0 | Views 64
PhillyKo 2020.11.09 0 64
639
INTO PREP 3명의 학생 1600 만점 축하드립니다!
PhillyKo | 2020.11.06 | Votes 0 | Views 75
PhillyKo 2020.11.06 0 75
638
2020 미 대선 현황!
BRAD | 2020.11.05 | Votes 0 | Views 51
BRAD 2020.11.05 0 51
637
흑인 무력 시위!
BRAD | 2020.10.29 | Votes 0 | Views 86
BRAD 2020.10.29 0 86
636
몽고메리 카운티, 노리스타운 지역 수도관 주의 경보!
BRAD | 2020.10.13 | Votes 0 | Views 134
BRAD 2020.10.13 0 134
635
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105
JC 2020.10.09 0 105
Re:뉴욕 브로드웨이, 내년 5월말까지 불 꺼진다… ‘셧다운’ 연장
뮤지컬 ㅠㅠ | 2020.10.15 | Votes 0 | Views 43
뮤지컬 ㅠㅠ 2020.10.15 0 43
634
백악관 대변인 “트럼프, 공개 활동 재개 준비돼 있다”
JC | 2020.10.09 | Votes 0 | Views 88
JC 2020.10.09 0 88
633
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113
JC 2020.10.06 0 113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나야나 | 2020.10.08 | Votes 0 | Views 44
나야나 2020.10.08 0 44
Re: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심심수 | 2020.10.09 | Votes 0 | Views 52
심심수 2020.10.09 0 52
Re:트럼프 전격 퇴원…입원 사흘만에 집무 복귀
의심병 | 2020.10.08 | Votes 0 | Views 53
의심병 2020.10.08 0 53
632
4주 남은 선거
JC | 2020.10.06 | Votes 0 | Views 96
JC 2020.10.06 0 96
631
2020년 제 19회 <청소년 음악 경연 대회>
BRAD | 2020.09.29 | Votes 0 | Views 84
BRAD 2020.09.29 0 84
630
필라델피아 H Mart Grand Open!!
Brad | 2020.09.24 | Votes 0 | Views 136
Brad 2020.09.24 0 136
629
필라델피아 COVID-19 현황 9/22/2020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124
JC 2020.09.22 0 124
628
재미한국학교협의회(NAKS) 제20대 임원회 출범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103
phillyko 2020.09.22 0 103
627
뉴욕시 한인 센서스 응답률 65.4%
JC | 2020.09.22 | Votes 0 | Views 116
JC 2020.09.22 0 116
626
한국시간 23일 새벽 테슬라 배터리 데이 개최 다양한 배터리 기술 공개 전망…"2차전지 비중 늘려라"
phillyko | 2020.09.22 | Votes 0 | Views 100
phillyko 2020.09.22 0 100
New
Advertisement banner 1600 X 175.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